구슬

GOO Seul

具瑟

사회파 추리소설 팬. 인간과 사회가 맺는 관계에 관심이 있다. 홧김에 처음 쓴 소설로 상을 탔다. 작가가 되려고 회사를 그만두지 말라는 작법서의 한 대목을 회사를 그만두고 나서야 읽고 말았다. 일확천금을 꿈꾸며 공모전에 투고할 소설을 쓰고 있다. 

Awards

제12회 한겨레 손바닥문학상 가작 「양손은 무겁게, 마음은 가볍게​」

구슬_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