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산화

Lee Sanhwa

李酸化

아마 친척의 선물이었을 오래 된 과학책 전집들에 둘러싸여서 어린 시절을 보냈다. 나도 한 번 만들어보자 싶어서 이면지에 끼적인 책이 첫 창작물이었다고 기억한다. 그 이후로도 줄곧 과학을 배우고 낙서를 하고 이야기를 만들다가, 취미가 비슷한 친구들의 영향으로 중학생 때 처음 소설을 써 보기 시작했다. 아는 게 과학이라 과학 얘기를 썼는데 이게 꽤 손에 맞았고, 그래서 화학을 전공하면서도, 물리화학을 연구하러 대학원에 발을 들였다가 석사학위와 함께 탈출하는 동안에도 계속 쓰게 되었다. 

이산화의 장편소설로는 사이버펑크 수사극《오류가 발생했습니다》와 생태학 스릴러 《밀수: 리스트 컨선》이 있으며,  단편집으로는〈세상은 이렇게 끝난다〉, 〈증명된 사실〉, 〈희박한 환각〉 등 12편의 작품을 담은 《증명된 사실》을 발표하였다. 이외에도 여러 앤솔러지 및 잡지에 다수의 단편을 게재한 바 있다. 생물학의 경이로움과 생물로서의 인간이 지닌 나약함 및 연구자의 고생스러운 삶 등을 주요 소재로 삼아, 인간과 과학이 실수하고 좌절하며 위험한 경계선에 도전하는 이야기를 즐겨 쓰고 있다. 

《오류가 발생했습니다》로 2018년, 〈잃어버린 삼각김밥을 찾아서〉로 2020년에 각각 SF어워드 중단편부문 우수상을 수상했다.

Fiction

​〈미싱 스페이스 바닐라〉 리디북스, 2021

《교실 맨 앞줄》 돌베개, 2021 (공저)

《짝꿍. 듀나X이산화》 안전가옥, 2020 (공저)

《밀수: 리스트컨선》 안전가옥, 2020

《편의점》 안전가옥, 2020 (공저)

《감겨진 눈 아래에》 황금가지, 2019 (공저)

《증명된 사실》 아작, 2019

《전쟁은 끝났어요》 요다, 2019 (공저)

우리가 먼저 가볼게요》 에디토리얼, 2019 (공저)

《오류가 발생했습니다》 그래비티북스, 2018

​외 다수

이산화